무료강의는 기부다

!@#… 현행 선거법이란 엄정하고 엄정하노니.

스타강사 이범, 선거법 위반 혐의로 입건
심상정 후보 지원 유세 중 ‘무료 강의’ 표현 문제

프레시안 | 2008-04-29 오전 11:40:15 강이현 기자

… 어라?

노회찬 “서민문제 싸워온 사람” … 홍정욱 “쿨한 차세대 보수”
노회찬, ‘양극화 해결’ 초점 … 홍정욱, ‘영어 100시간 조기 교육’ 제시

미디어오늘 | 2008년 03월 28일 (금) 10:47:51 최훈길 기자

!@#… 이 상황을 이해하기 위한 몇가지 가능성:

1) 전문강사의 강의는 기부고 국회의원의 강의는 봉사다
2) 사실 홍정욱은 무료가 아니라 돈 받고 강의를 하려고 한 것이다
3) 권력이란 역시 멋진 것
4) 한 쪽은 잘 생겼잖아
5) 뉴타운을 선언한다 (…’일본을 공격한다’ 같은 뉘앙스로 읽어주시길)

Copyleft 2008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1139/trackback
7 thoughts on “무료강의는 기부다

Comments


  1. !@#… erte님/ 참고로 저는 4)번에 한 표. (에에… 5번이려나?)

  2. 요즘들어 기회가 많이 생기는데, 사법부와 검찰이 한국에서 구분 가능한 것인지 지켜보죠.

    5번은 정확히 의도하신대로 읽어 보았습니다. 근데, 왜 침묵함대가 생각나는지 모르겠어요.

  3. 실은 검찰은 이를 통해 ‘이범씨가 강의를 한다면 기부 행위이지만, 77막장이 강의를 하면 민폐 행위에 해당한다’ 라고 주장하고 싶었던 것입니다!

    이후 노원구에서는 매년마다 77막장에게 100시간 영어교육을 받을 아이를 한 명씩 바쳐야했고, 불운하게도 제물로 선택된 아이의 집에서는 통곡 소리가 끊이지 않았….

  4. !@#… yicj님/ 모든 희망을 제가 한 마디로 꺾어드리겠습니다: ‘관습헌법’.

    MATARAEL님/ 하기야 그렇다면 경범죄를 적용할 수도 없…;;;

  5. “이범은 원래 돈을 받고 가르치던 사람이고 홍정욱은 가르치는 사람이 아니었다. 의사가 무료로 치료하면 기부고 야매가 무료로 치료하면 봉사다”로 받아들이기로 했음. 그나저나 시사인에 이건희가 일본애니 광팬이라는 기사가 떴더군요.

  6. !@#… 모과님/ 음, 1)번 같은 상식적인(?) 추론을 하시면 어떻합니까. 핫핫 // 아직 온라인에는 그 기사 안떴나보군요. 그런데 그럼 그 분은 이제 퇴임하고 컬렉션에 열중하는 겁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