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난 존 1/100 [건담F91 / 구판]

!@#… 조만간 발매될 MG F91을 기념하는 의미에서, 구판 F91 키트 하나 더. 사실 F91은 제대로 꽃피지 못해서 개인적으로 굉장히 아쉬운 시리즈. 뭐 귀족주의 설정은 결국 부분적으로 V건담에서 써먹었고, 중요한 향후 전개 중 일부는 만화책 크로스본 건담에서 다소나마 풀었고, 결국 건담 꺼리가 떨어져가는 반다이에서 MG 라인업에 포함시켜주게 되었지만. F91은 설정도 꽤 쓸만했고, 기존 우주세기물과 연계고리도 충분했고, 무엇보다 원년 창작자들이 재결합한 캐릭터나 MS 디자인도 상당했다. 큰선생(오오카와라)이 90년대 후반 이래로는 건담 계열 시리즈에서 하염없이 자기 복제와 싸구려 디자인의 나락으로 빠진 것과 달리, F91에서는 진짜로 ‘빛났다’. 특히 자쿠와 모노아이로 대표되는 기존의 지온계와는 전혀 다르면서도 컨셉과 일관성이 뛰어난 크로스본 뱅가드 MS들은 백미. 화려한 귀족적 이미지의 장식과 전투 실용성이 묘하게 결합되어 세계관과 뛰어난 궁합을 보이는 멋진 녀석들이었다. 하지만 지온 하면 역시 자쿠이듯, 크로스본뱅가드라면 역시 가장 양산형의 기초 유닛, 데난 존. 싸다. 표준적인 맛이 있다. 자, 화려한 위용을 감상해보시길.


…설정색으로 도색하자 마자 그냥 세우고 촬영. 빔실드의 형광이 멋지다.


…먹선, 데칼 넣고 한 장. 구판인 만큼, 습식 데칼. 관절 가동성은 너무 바라지 말자.


…얼굴 클로즈업. 둥근 헬멧과 방독면 얼굴의 뽀대. 어깨 스파이크도 꽤 멋진 곡선.


…빔 실드의 색감과 투명도, 대략 맘에 들었다.


…스탠드가 없는 관계로 거시기에 빔샤벨 꼽고 공중장면 촬영. 창모양 총이 멋지다.


…공중전 얼짱 각도.


…등짝 좀 보자.


…커버아트 포즈. 커버보다 다리가 좀 짧지만 뭐 합격.


…여튼간에 멋진 실루엣.


…가슴의 크로스본뱅가드 마크. 수수한 양산형 주제에 이렇게 화려한 멋을 지녀서야 되겠냐!

!@#… 제타 극장판으로 재미본 김에, F91 극장판 2,3부를 만들어주면 얼마나 좋을까. 아님 시드도 수명을 다했는데 그냥 F91 티비 시리즈를 만들든지.

 

— Copyleft 2006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704/trackback
3 thoughts on “데난 존 1/100 [건담F91 / 구판]

Comments


  1. 전 이상하게 앞부분의 소년소녀 표류기 부분은 재밌는데 뒷부분은 쫌 지루해져서 항상 반만 보다 말게 되더군요. 그리고 항상 저 얼굴을 볼 때마다 인랑의 전투복이 떠오릅니다. 무슨 관련이 있을것 같지는 않은데…

  2. !@#… nomodem님/ 한국 건다머들의 공식용어(?)입니다. 큰선생, 각선생(카토키하지메) 뭐 그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