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만화프로젝트

 

 

 

 

두고보자 자유게시판
961  8/65 0  관리자모드
청풍잡지 수정하기 삭제하기
저는 지금 `만화전문매장`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반응 1)만화책을 사서 보는 사람도 있는가? 2)되겠어? 주변사람들에게 '만화전문매장'을 준비하고 있다고 얘기하면 돌아오는 대답은 거의 같습니다. 예상은 했었기에 일을 시작할 때 비밀리에 했지요. 그래도 면전에서 그런 말을 듣다보면 답답하기도 하고 어떤 때는 대답이 궁해지면서 자신이 없어지기도 합니다. 가능성을 품고 시작했지만  모험성이 강한 것도 사실입니다. 지금 피시방에서 글을 쓰고 있는데 손님이 꽉 찼군요. 장사하는 사람 처지에서 부럽습니다. "피시방을 할 걸 그랬나?"

임대차계약을 체결하고 그 뒤로 한달동안  철거, 천정, 페인트, 바닥 등의 공사에 매달렸습니다. 내일이면 진열장 설치가 끝나니 시설공사는 마무리 단계입니다. 청소하고 쓰레기 치우는 일 정말 지겹습니다. 이제 남은 일은 책을 들여오는 일입니다. 진열장 갯수대로면 5만권 이상을 진열할 수 있는 공간인데 걱정입니다. 그 많은 책을 어떻게 채운단 말입니까?

제가 매장을 준비하고 있는 곳은 '전주'입니다. 전북대 근처 지하에 50평되는 매장이지요. 상권으로 따지자면 아주 좋은 위치입니다. 1층이면 더할나위 없겠지만 임대료 때문에 생각만 할 수 있습니다. 만화책을 팔아서 억대가 가볍게 넘어가는 임대료를 감당할 수가 없지요. 지하처럼 50평 매장도 없거니와 있더라도 임대료가 4억이 넘어갑니다. 소규모의 1층 매장보다는 널찍한 지하매장이 낫겠다는 판단이 들어습니다.

일을 시작하면서 그다지 어려운 것은 없었습니다. 시설공사는 계획대로 별 차질없이 진행되었지요. 그런데 제일 신경이 가고 아직도 결정나지 않은 것은 책 공급에 관한 문제입니다. 여신이나 공급율 등이 아직도 확정되지 않았고, 대여점 영업에 치중하고 있는 총판과 거래를 하자니 걸리는 게 한 두가지가 아닙니다. 이번 주말이면 책이 들어와야 할텐데 걱정입니다.

누군가에게 이런 말을 건넨 적이 있습니다. "내가 총판에 가서 책을 주십사하고 사정을 해야되나 아니면 총판이 나에게 찾아와서 영업을 해야되나" 원칙적으로 따지자면 후자가 맞는 것 같은데 시비를 가리고 싶은 생각은 없고 적절한 '거래관계'가 성립되었으면 합니다. 출판사 - 총판 - 대여점으로 이어지는 라인이 중심인 유통구조에서 만화전문매장의 입지는 그리 넓은 편은 아닌 것 같습니다. 한번은 짚고 넘어가야 할 대목입니다.

7월 10일 쯤 개업행사를 하려는데 이런 저런 기획을 해야 되겠습니다. 벌자고 하는 짓인데 되게끔 해야지요. 아님 말고? 아니지요. 바람직한 '수익모델'이 나올 수 있도록 여러분도 도와주세요.
Comment : 5,  Read : 1919,  IP : 211.107.232.216
2004/06/28 Mon 21:29:46 → 2004/06/28 Mon 21:34:05

어려운 시기에 큰 일 하시네요.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랍니다. 저야 독자인지라 아는 바는 없고...광주에 예스코믹이란 만화전문점이 있는 걸로 아는데 그곳을 방문하시고 상담해보심 어떨까 싶습니다. 또 서울이지만 mani에 문의를 해보실 수도 있겠습니다. 만화방도 5만권 채워진 곳 많습니다(서울이지만;), 하물며 서점이라면 채우긴 어렵지 않을 거에요. 그만큼 팔리도록 멋진 마케팅 하시길 바래요.

2004/06/29
사라 

제발~ 부디~ 잘 되었으면 좋겟습니다...
하지만 걱정이 앞서는 것은 어쩔수 없군요..
그래도 화이팅입니다.!

2004/06/30
맨우유 

전주 사람들은 좋겠네요. 부산에 생긴다면 매일 출석 도장 찍을텐데...
바람직한 '수익 모델'이 나와야 한다는 그말 가슴을 치네요.
어떻게 도와드리면 될까요? 온라인이라면 책이라도 사드리겠구만...

2004/07/03
판톰 

오옷!대여점이 아닌 판매장!!!아이원츄~!저 직원이나 알바로 써주심 안 될까요...도움이 되고 싶습니다.지금은 인천에서 살지만 원래 집은 전주에 있습니다.대학도 짤려서 언제든 도와드릴수 있습니다.아,안 된다면 할 수 없죠.어쨌든 반드시 번창하시길 바랍니다!의외로 만화 사자!주의가진 사람들 무지 많거든요.

2004/07/05
벨자 

어... 어디에요?? 드뎌!!! 전주에도 만화전문매장이 생기네요.. 오호홋,,
사러가야지.... ^^

2004/07/05
목록보기 게시물 작성하기 답글쓰기


856    성폭력 문제 서울대 농활대 철수 사건에 관한 짧은 생각. [11]  capcold   2004/07/10 2028 
855    마지막 협상.. 계획 수정. [4]  청풍잡지   2004/07/07 2695 
854    만화출판의 네트워크를 쌓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   한겨례    2004/07/06 1611 
853    ‘반부패/부패’ 패러디 웹작품 공모전 소개합니다   반부패국민연   2004/07/06 1585 
852    사이트 선악도 테스트. [3]  capcold   2004/07/03 1678 
851    서점에서 책을 못 들여오고 있다니... [2]  청풍잡지   2004/07/02 1684 
850    [쓴글] 이하늘/베이비복스.. -무장된 취향의 문제 [5]  깜악귀   2004/07/02 1855 
849    내 의지로 산 고생 [2]  청풍잡지   2004/07/01 1817 
848    고 송채성 작가님의 홈페이지가 열렸습니다. [2]  마사루   2004/06/30 1814 
현재 게시물    저는 지금 `만화전문매장`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5]  청풍잡지   2004/06/28 1919 
846    (홍보)이진경 작가님의 개인지 [1]  맨우유   2004/06/28 1768 
845    20자평 에러나네요. [1]  kall   2004/06/28 1576 
844    [오!재미동] 슈퍼 울트라 짬뽕 애니메이션 상영전   오!재미동   2004/06/26 1771 
843    MISTY 5권 기념 번개 관련 참가인 모집... [8]  chocochip   2004/06/25 2760 
842    B급 침략자 한국, 첫 희생을 치루다 [6]  capcold   2004/06/23 1978 
목록보기  이전 목록보기 다음 목록보기
 [1  [2  [3  [4  [5  [6  [7  8   ... [Next]   [65] 
게시물 작성하기
EZBoard by EZNE.NET / kissofgod / skin Eze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