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우뉴스’ 창간

!@#… 지금껏, 그리고 앞으로도, c모는 미디어환경과 언론의 역할이나 재발견해야할 가치와 방법 등에 대해 이야기할 것이다. 하지만 역시 더 중요한 것이라면, 그런 것이 실제로 시도되는 것이다. 시작의 스케일은 작아도 좋다. 중요한 선례를 남기며 그런 것이 정말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 핵심이다.

현재적 사안을 논함에 있어서 어차피 따라잡지 못할 속도전보다 사유를 중시하는 매체공간이 있으면 어떨까. 중요한 화두이긴 한데, 누가 하겠는가.

블로거라는 느슨한 잉여적 정체성을 매개로, 여러 사람들의 각자 분야 전문성의 식견을 끌어내 한 공간에 합쳐내면 어떨까. 중요 화두, 누가 하나.

개성 강한 블로거 필자들로 매체를 만들면서도, 중구난방 각개전이 아닌 통일된 특집기획을 굴려서 구심력을 만들면 어떨까. 중화 누하.

더 많은 지식들을 엮기 위한 연결된 사고를 지향하는 본연적으로 웹시대스러운 매체라면 어떨까. 중 누.

그런 매체를 계기로 다시 여러 블로그들을 양질의 글로 살찌우며, 여러 다른 쓸만한 인터넷 협업프로젝트들과 연동해 나아가면 어떨까. ㅈㄴ.

!@#… 그런데 그런 일이 실제로 일어났다.

슬로우 뉴스. “Fast is good, slow is better.”

창간 특집: “왜 슬로우뉴스인가?”

3월 26일 (월)
0. 당신에게 제안하는 새로운 속도 (민노씨)
1. 속보와 특종은 과장되었다 (캡콜드)
2. 뉴스의 미래 1: 저널리즘 시스템의 위기 (강정수)
3. 기술적 관점에서 본 미디어의 변화 (써머즈)
4. 네트워크를 떠도는 유령, 언팩트 (뗏목지기™)

3월 27일 (화)
5. 언론 신뢰 좀먹는 ‘얼굴 없는 네티즌’ (들풀)
6. 특종와 오보, 그 미묘하고도 아슬아슬한 경계 (이정환)

3월 28일 (수)
7. 대기업 임원 이명준씨는 실존 인물인가? (이병찬)
8. 삼성-애플 오보경쟁, 또는 ‘바르기’와 ‘빠르기’ (엔디)
9. 엉터리 의료기사들 (예인)

3월 29일 (목)
10. 언론을 위한 변명 (인터뷰. 이승환+필로스)
11. 직무유기를 반성하며 : 독자는 과연 진실을 원하나 (펄)

3월 30일 (금)
12. ‘특집: 왜 슬로우 뉴스인가?’를 돌아보며 (정리 토론)

!@#… 앞으로 더욱 다양하고 많은 블로거들이 필진으로 참여하여 성찰적, 전문적 식견들을 나누고, 함께 기획을 고민하고, 결국 담론환경 전반에 좋은 역할을 해주기를 기원하며 이렇게 조금이나마 더 널리 알린다.

Copyleft 2011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부디 이것까지 같이 퍼가시길]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8385/trackback
12 thoughts on “‘슬로우뉴스’ 창간

Trackbacks/Pings

  1. Pingback by Nakho Kim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2. Pingback by 이상중 李相中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3. Pingback by moon100(김형근/문백)

    꼭 보시길!

    “@capcold: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VjJ7MQD8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63BSuMoh).”

  4. Pingback by read_think_write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5. Pingback by 이승우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6. Pingback by Seol Lee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7. Pingback by DoMuJi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8. Pingback by 가우디알렌포우쥰 드 미썅 aka 희선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9. Pingback by 시바우치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mrLTLhEe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 c모는 편집기획과 기고로 참여중(예: 이런 글 http://t.co/8aD8aQqy).

  10. Pingback by 민노씨.네

    슬로우뉴스 창간에 부쳐 : ‘존재의 속도’를 제안합니다…

    부족한 소시민입니다. 보잘 것 없는 블로거입니다. 그래도 세계의 정체를 근심합니다. 저널리즘의 정체를 질문합니다. 나와 당신의 관계를 염려합니다. 공동체의 방향을 그려봅니다. 과연 우리는 이렇게 쉽게 잊고, 또 잊혀진 채 살아가도 되는지 고민합니다. 속도와 테크놀로지에 대한 맹목적인 숭배가 내면화되는 사회에서 그 반대 지점으로 돌아가 과연 ‘존재가 온전히 담길 수 있는 속도’는 무엇인지 지난 한 달 남짓 대화하고, 토론했습니다. 우리들은 그 대…

  11. Pingback by 뗏목지기™의 인생사분지계

    Fast is good, slow is better. : 슬로우뉴스가 출발합니다….

    블로거들이 모여서 만든 인터넷 미디어 슬로우뉴스가 오늘 출발했습니다. 속보와 특종의 경쟁 속에서 놓치고 있는 많은 것들이 있지 않나 하는 의문으로 시작하여, “빠른 것은 좋지만, 느린 것은 더 좋다”는 슬로건 아래에 여러 가지 이야기들을 풀어가려 합니다. 여러 훌륭한 블로거 필진들 사이에서 저처럼 블로그를 시작한 지도 오래되지 않았고 글빨(!)도 딸리는 뗏목지기™가 끼어서 할 수 있는 일이 있을까 하는 고민도 했습니다. 하지만…

  12. Pingback by 에린

    사안별로 따라잡기식의 뉴스가 아닌 느리게 곰곰이 생각해보는 뉴스. 입소문 한숟가락 더 RT @capcold: ‘슬로우뉴스’ 창간 http://t.co/0tdl3fPR | 이미 꽤 입소문이 많이 퍼졌지만, 홍보 한 숟가락 보태는 포스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