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공 동인지가 떠올라버렸다

!@#… 작년부터 발간중인 (그리고 지금도 좀 뜸하지만 폐간되지 않은) ‘월간 박정희’라는 희대의 팬 동인지 이야기가 다소 히트치고 있는 중인 듯. 그래서 난데없이 머리 속에 쓰잘데기 없는 것들이 자꾸 떠오르고 있다. 나도 한번 만들어보자, 3공 동인지.

감동의 야오이액션환타지코미디스릴러감동드라마 동인지,
우훗~각하가보고계시는기묘한모험“!

재규: “지철! 나는 인간을 버린다! WRYYYY!!!”
지철: “끓어오른다 HEAT! 요동친다 HEART! 총맞았다 SHIT!”
임자: “난 더 이상 핫바지가 아냐! 독도를 폭파하고 언니… 아니 각하의 자매가 되겠어!”
각하: “…하지 않겠는가… 아니, 아니. 그래, ‘하면된다’가 좋겠군”

다음 서코 행사에서 발매임박! 초호화 한정판!

 

 

!@#… 거짓말이지만. (경사로다 경사로세)

Copyleft 2007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PS. 그런데 이런 매니악한 개그, 누가 알아듣는다고… OTL 아, 물론 진짜로 그릴 생각 있는 분들은 얼마든지 가져가세요. 책임은 안져요. 물론 제가 위에서 무슨 말을 했는지 저도 모르겠습니다. 핫핫핫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942/trackback
4 thoughts on “3공 동인지가 떠올라버렸다

Comments


  1. 이런 기발한 아이디어가… 박정희 말고도 여러가지로 응용이 가능할 듯 한데요?

    저희는 이번에 러브러브♡두환짱(쨩 아님)을 내기로 했습니다. 26page 풀 칼라로 전두환과 노태우의 뜨거운 사랑, 배신, 그리고 눈물의 리얼 논픽션 드라마!

    기본판: 러브러브♡두환짱 1권 2만9천원
    특별판: 러브러브♡두환짱 1권+ 1:1 사이즈 두환짱베게 29만원

    절대 놓치지 마세요.

  2. !@#… all/ 핵심은, 1) 팬층이 이미 확고하며 2) 팬심을 위해서는 별 쓰잘데기 없는 것에도 생각없이 돈을 쓸 용의가 있으며 3) 게다가 온갖 동인적 상상력으로 소일하며 4) 특정 모에요소에 열광하고 (‘술/여자는 밝히되 빠지지는 않는다!’ 속성이라든지, ‘닥치고 고속도로’ 속성이라든지…) 5) 어떻게든 자신들의 취향(!)을 타인 – 예를 들어, 젊은 세대 – 들에게도 전파하고 강요하고 싶어서 안달이라는 것이죠. 이거, 크게 한 몫 잡을 수 있습니다! 핫핫핫 (물론 ‘본 이야기에서 실제 인물이나 단체와 유사성이 발견된다면 그건 순전히 우연입니다’라는 헐리웃 멘트 하나 정도는 기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