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당선 개그: 오바마에게 줄 대기

!@#… 실시간 당선 개그, 중앙일보에서 제공. 동아일보와 조선일보가 막판까지 정신 못차리며 공화당(을 사랑하는 한나라당) 사랑에 목매는 동안, 슬쩍 발을 뺄 준비를 하던 그들의 행보답다.

“오바마에 줄 대라” 여야 인맥 동원령
기사입력 2008-11-05 01:50 |최종수정2008-11-05 13:11| 중앙일보 남궁욱.김경진

오바마 후보와 하버드대 동문인 홍정욱 의원도 여당에선 ‘기대주’다. 여야를 통틀어 하버드대 출신은 모두 9명이지만 홍 의원을 빼고는 모두 1년 안팎의 과정을 마쳤다고 한다. 하버드대에서 학사 학위를 받았고, 미국 변호사 자격증도 있는 홍 의원은 경력 면에선 변호사 출신인 오바마 후보와 공통점이 많다. 그는 “’오바마 행정부’에 들어갈 동창들을 찾아봐야겠다”고 말했다.

!@#… 아 토쏠려. 억지로 학연 찾기 쌩쑈야 그렇다쳐도, 하버드대 1년 안팎 과정이라면 돈내고 적당히 앉아있다 오는 명함파기용 특별코스거나 그냥 연구교수 신분으로 1년 앉아있다 오거나 하는 경우일 수 밖에 없다. 그래놓고 ‘출신’이라고 주장하고 싶다는 마인드라면, 미국을 안가도 예일 박사를 딸 수 있다고 생각했다는 신정아와 다를 바가 뭐람. 하지만 역시 하일라이트는 국위선양오입질이라는 신개념을 만들어낸 홍정욱 의원(청소년 무료 영어강좌 1년 100시간 공약은 지키고 있나 몰라). 그 학교의 동양학 학사와 로스쿨 졸업생을 억지로 엮으려는 시도를, 스스로 열심히 동창 운운하면서 자신에게 유리한 이미지로 가져가려는 의지가 돋보인다. 그것이 가져오는 강렬한 구토감 앞에 “가히 나는 미처 내 의식을 방어할 겨를도 없이 현실과 표면의 극복이라는 아방가르드의 명제 앞에 십자군처럼 무릎끓어 복종했다”(from 77막장).

!@#… 여튼 뚜껑이 열리자 여럿 자폭하고 있다. 조갑제의 자폭이야 예정된 수순이고(클릭), 한나라당의 자학은 뚜껑이 열리기도 전에 이미 전망만으로도 좀 제정신의 범주를 크게 넘어섰다(클릭). 역시, 오바마를 당선시킴으로써 미국인들이 상식의 아주 작은 파편을 회복했다는 것 따위는 별 재미없다. 한국의 좀 살짝 맛이 간 (하지만 흔히들 무려 ‘보수’를 자처해서 정작 보수주의의 이미지만 이상하게 왜곡시킨) 분들의 자폭 우왕좌왕 쑈 감상이 훨씬 재미있다. 어떻게 안면몰수를 할지, 얼마나 황당발랄한 개뻥으로 위기를 모면하려할지 무척 기대가 크다. 첫타는 가히 실망시키지 않았으니, 이후를 더욱 기대해주겠다.

Copyleft 2008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2054/trackback
28 thoughts on “실시간 당선 개그: 오바마에게 줄 대기

Trackbacks/Pings

  1. Pingback by BKLove Blog

    우린 오마바와 같은 비전을 가진 정부를 가졌다…

       ..고, 이명박 대통령이 말했다.    Your america이고, My amecira는 아니지만내가 봐도 참 대단하단 느낌이 든다.일단 광고부터가 다른 것 같은… 버락 오바마 후보가 미국의 44대 대통령에 당…

  2. Pingback by nooegoch

    美 대선결과에 대한 대변인 논평의 위대한 상상력…

    출처 : 청 와 대 대 변 인 실 놀라운 상상력이었다! 나에게 무한한 아이디어를 공급해주는… 선물이라도 드리고 싶다. 그런데 혹시 ‘변화와 개혁’은 이걸 말하는 것인가? 어륀쥐 미키박(Young M…

  3. Pingback by links for 2008-11-06 « jojab in the rye

    […] “’오바마 행정부’에 들어갈 동창들을 찾아봐야겠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아 토쏠려. (tags: 홍정욱 오바마 하바드 동창 찌질) […]

  4. Pingback by Skyjet의 매일매일의 감성일기

    조갑제 씨, 당신이 신경질적 아닌가?…

    향년 63세로 환갑을 진작에 넘기신 조갑제 옹. 오바마 당선에 앞둬 쓴 ‘오바마는 좌파도 진보도 아니다’라는 글에 아주 당연하게 사람들이 비판하시니 6일에는 이런 글을 써대셨다. 어제 기…

Comments


  1. 정말 두 링크는 놀랍군요.

    사실 오늘 H당 남모위원과 홍모위원의 YTN 관련 만담이, 나름대로 그들의 내공쇼를 보여준것 같았는데…

    남모: 솔직히 잘못된거 고쳐야죠.내버려둘겁니까.
    홍모: 이런 머리 안돌아가는 …지금 우리가 나서면 우리가 정말 모두 좌지우지할수 있다는걸 증명하는게 되잖아.그게 갈등 원인인데.

    그렇다는

  2. 홍정욱이야 우리의 학벌에 대한 동경에 기대어 성공한 사람이니까 저런 모습이라도 보여야 하지 않겠습니까.. 뭐, 저러다가 곧 조용해 지겠지요. 설마, 동창(?)들에게 전화질 하다 국제망신당하는 건 아니겠죠?

  3. !@#… nomodem님/ 자고로 위기(?)가 닥칠수록, 밑바닥이 선명하게 보이기 마련이죠. 쑈는 이제 본격적으로 막이 올랐습니다!

    지나가는이님/ 9개국 여성에게 전화를 걸지 않을까 합니다. (핫핫)

  4. 아하하하.
    저 사람들 덕분에 웃습니다.

    웃는게 웃는게 아니지만 말이죠. =_=

  5. 막장질이 이제 몇 개 남았나요.. 임기 내에 77개 채워야 할 텐데요..

  6. 조갑제의 저 말은 마치 자기합리화를 할려는 건지,
    “흥! 착각하지 말라고!” 하는 ‘츤츤’ 인지 알 길이 없네요. -_-

  7. !@#… .cat님/ 웃을 때는 즐겁게, 웃음을 멈춘 후에는 진지하게 욕을 한 바가지. 뭐 그런겁니다.

    스노우맨님/ 그 분은 당선 자체가 이미 막장이라서;;;

    수시아님/ 자기 ‘합리화’라기보다, 스스로를 4차원적 존재로 재규정하려는 의식적 노력이 아닐까 하는 의심도 들까말까 합니다. 갈수록 무척 일관되게 비일관적이셔서…

    길잃은어린양님/ 사실 7-80년대 탐사보도 전문기자 조갑제를 기억하는 분들이라면 누구나 안타깝게 생각하곤 하죠. 하지만 괴물과 싸우는 자 어느덧 괴물이 되어있노라니…;;;

  8. 저도 비슷한 포스팅했는데.. ^^
    foog님도 아주 웃기는 기사를 제보해 주셨더라고요..
    명박이가 자기를 오바마랑 비슷하다고 했다나..

  9. 트랙백 보내고 예고 들어갑니다.

    아주 재밌는(?) 자칭 ‘보수 우익’이 보수 우익이 아님을 보여주는 포스팅이 올라올겁니다 :)

  10. 원래 설대에서도 동창회가 가장 활발한 단과대학은 AMP 같은 특수과정, 비학위 대학원들이다. 출세와 돈벌이에 직접 유용하니까.

    근데 오바마가 공부할 때 쟤들은 뭐했을까?

  11. !@#… 펄님/ 실시간 개그크리 작렬이다보니, 비슷한 타이밍에 비슷한 소재로 황당해하게 되는 것도 당연하지요 :-) 그 분과 오바마의 비슷한 점이라면 역시… ㅇㅁㅂ ?

    Skyjet님/ 오오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미고자라드님/ 이제 여럿 순서대로 입만 열면 자폭할 연쇄반응이 기대됩니다. 물론 그렇게까지 바닥을 드러내도 지지도에서 매장당하지 않는다는 신기한 한국의 정치문화가 좀 씁쓸합니다만.

    nooe님/ 다다이즘에 쇼크받으면 원래 그렇게 되나 봅니다.

    ㅋㅋㅋ님/ 설마… 공부를 했다거나. (골프 탄도학이든 카지노 통계학이든 클럽바 사회학이든)

  12. 홍정욱이가 미국 변호사 자격증이 있다고? 정말? 야가 law school 졸업생?

  13. !@#… redmud님/ 뭐, 스탠포드 로스쿨을 다닌 것은 사실이고, 졸업하면서 변호사 자격증 시험을 보게 되어있으니까요. 물론 변호사 자격증이 품위나 인격을 증명해주는 것은 아니고.

  14. 시험은 자동으로 치루게 되는거라고 해도, 변호사가 된건 아닌듯하네요?
    네이버엔 법무 박사라고 나오던데요.
    제대로 된 법무박사 라면 미국에서 남으라고 붙잡았을텐데.
    뭐에 대한 논문을 썼는지도 궁금하네요. 지도교수는 또 누군지도 궁금하고.

    그나저나 9명이랑 국위선양차원에서 데이트도 하면서
    공부도 했네.

  15. !@#… redmud님/ 자동으로 치루는 것은 아니고, 졸업시 변호사 자격시험(‘bar exam’) 응시자격이 주어지죠. 또한 로스쿨 3년제 졸업자에게 부여하는 법무박사는 JD라는 용어를 옮기면서 뉘앙스가 이상해진 경우인데, 진짜 연구직으로서의 법학박사(SJD)와는 달리 졸업 논문 등 ‘학계’ 활동은 전제되어있지 않습니다(자세한 건 http://cafe.daum.net/uslawyer 로…). 여튼 정계진출을 위해 닦아놓은 듯한 무척 스트레이트한 그의 행보를 보자면, 애초부터 변호사 자격증은 뽀대나는 간판일 뿐 실제로 학문이나 법조 활동을 할 생각은 애초부터 없었다고 봐도 무방하죠.

  16. 법무박사라는 귀절에 대해서 잘알았습니다. 옛날에 하버드 수석 졸업이라는 기사 날때 미국에서까지 와서 수석이란 없다라는 해명 기자회견때부터 얼핏 느꼈었는데, 얘는 고생한번 제대로 안한 주제에 처음부터 지금까지 생쑈에 말장난에 글로만 설레발이 친거에요. 입으로만 고생한척!! 와,,,얘 이러다가 완전 꼴통 싸이코 되겠네요. 나중에 혼자 정당 차린다고 그것도 진보로, 설치지나 않을지 모르겠네요. 지금은 겉으로는 화려해 보여도 말년이 좀 그렇게 되겠네….

  17. 드디어 올립니다. 27분이 늦기는 했지만 11시 즈음으로 믿고 앞서 예고했던 ‘보수자유주의자’인 척 하는 사람들은 본격적으로 까발리는 포스팅 트랙백합니다. 잘 봐주세용 :)

  18. 아, 그리고 또 제가 준비한 새용어 ‘이승만 트리오’를 다른 글에 트랙백합니다.
    성격은 별로 맞지않지만 참 재미있는 글(?) 일거에요.

  19. !@#… Skyjet님/ 이승만 트리오, 이거 대세 한번 탈 수 있을 것 같군요!

    redmud님/ 뭐 로스쿨에 다녔으니 고생이야 했겠지만, 항상 실제로 한 것과 스스로 발표하는 (혹은 그렇게 읽히도록 유도하는) 것 사이의 상당한 괴리가 문제죠. 저는 지금도 그 분의 행보가 겉으로 화려해보이지 않고, 좀 그렇다고 봅니다. 말년까지 기다릴 필요도 없어요.

  20. 열등감에 휩싸인 거지새끼들 ㅋㅋ
    지방 잡대에서 적성 않맞는 쓰레기 메이저하면서 세상 눌를 하는구나
    어차피 세상은 공평하지 않거늘
    why don`t you change this fucking world?

  21. !@#… ㅁ님/ 사람인지 cgi인지는 모르겠지만, 빠른 시일 내로 가까운 정신보건 기관에 찾아가보시길 추천합니다. 혹 본문에 언급된 특정인의 관계자시거나 특정학교와 관련 있으신 분이라면, 3배 빨리 찾아가시길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