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백업 2010년 1월 5주

!@#… 떡밥 단편들의 북마크와 간단멘트 기록용 트위터@capcold, 10년 1월 5주 가운데 새글 알림과 별 첨가 내용 없는 단순 응답 빼고 백업. 가장 인상 깊은 항목을 뽑아 답글로 남겨주시면 감사(예: **번).

– 아이패드 발표회 중계부분, 그리고 그 뒤 애플 관련 대화 때문에 평소보다 항목이 많다.

– 아이티 보도 건은 실망의 강도는 강하나 확 물고 늘어지기에는 비교적 마이너한 사안이라서(외교부가 정정보도 얻어내고, 일이 잘 풀리면 제발 보도 관계자들이 징계 먹는 선에서 끝날 일이라서) c모가 더 깊게 다루지는 않을 듯 하지만, 언론사에서 데스크 품질의 문제라든지 독자들이 뉴스 떡밥을 접할 때 “정보는 받아들이되 판단은 유보”하는 습관의 필요성이라든지 하는 이야기를 나중에 다룰 때 좋은 참조사례가 되어줄 것 같다. 아 그리고, 가장 중요한 건 해외에서 재해 발생시 한국이 어떤 식으로(정부돈, 민간 모금과 연대, 외교수사, 구호활동 등등) 나설지에 대한 매뉴얼 부재 문제지만… 뭐 다른 기회에.


=======================

  1. 아이티 보도 건: MBC든 언론일반이든, 싸잡아 단순화하기란 (통쾌하지만) 항상 어렵다. 그러나 그정도까지 얼척없는 취재를 보내오는데 냅다 뉴스에 편성해준 데스크 간부들의 품질만큼은 도무지 까지 않을 여지가 없다 OTL about 3 hours ago from web
  2. 영미권 TV뉴스 편집에서 흔해빠진 클리셰의 모든 것을 한 눈에 이해할 수 있는 훌륭한 코미디. http://3.ly/dkT 한국판도 하나 만들면 재밌겠다 싶다. 4:28 PM Jan 30th from web

  3. 도미니카대사관건: 내가 모르는 현지사정들은 차치하고, 당장 구조대 사정 열악한 것에서 시작해놓고는 난데없이 대사관 까며 끝나는 괴상한 뉴스 내러티브 자체에 기겁. 그런 대놓고 야매질이 꽤 많은 사람들에게 히트쳤다는게 더 기겁. 2:34 AM Jan 30th from web

  4. 요새 며칠 연타로, 부고 소식만 전하는 느낌… 한국 명랑만화의 대부, ‘꺼벙이’의 길창덕 선생께서 별세. http://3.ly/tcnM 가시는 길, 남기신 작품만큼 명랑하시기를 기원드립니다. 2:06 AM Jan 30th from web

  5. @egoing 아아 그러고보니 IE에선 플래시마저 액티브X로 구동되었더랬죠 OTL 6:36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egoing

  6. 도미니카 대사 떡밥 MBC뉴스꼭지를 봄. 119구조대 열악한 생활을 보여주길래 당연히 정확한 물품수요파악과 보급 없이 몸빵으로 떼우게 시키는 한국의 행정문제를 지적할 줄 알았는데, 난데없이 현지 대사관 까는 삼천포. 기괴한 내러티브다. 2:47 PM Jan 29th from web

  7. @momcandy 좋은 지적! 여담이지만, 90년대만 해도 애플과 어도비는 거의 한 가족이나 다름없었는데 업계의 비정함이란;;; RT@momcandy 그래도 HTML5의 약속이 없었다고 했다면 그렇게 마냥 배짱이지는.. 1:30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momcandy

  8. @eSanai 특히 18금 게임들이…(이하 생략) 1:28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eSanai

  9. @kimsokju 그건 전적으로 아이패드 판매량에 달려있습니다. 충분히 보급되었다싶으면 그들도 유튜브처럼 HTML5 플레이어를 개발하겠죠. 아직도 윈도미뎌플레이어에 의존하는 한국의 뭇 서비스들에겐 어차피 별천지 이야기지만. 1:27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kimsokju

  10. @marishin 아무리 당당해도, 오래 보여주고 있기에는 별로 아름답지 않잖아요;;;(핫핫) RT@marishin @capcold 플레시에 대해 그렇게 당당한데, 왜 서둘러 back 버튼을 눌렀을까요? 1:17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marishin

  11. @gyedo @gatorlog 오오, 그것은 바로 iSofa! 진동패드, 스피커와 외장배터리 기능 포함. 1:14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gyedo

  12. @kimsokju 나중에 플래시 지원하면, 플래시를 어쩔 수 없는 웹 표준으로 받아들인걸로 해석해야겠죠. 하지만 잡스 생전에는 이뤄지지 않을 것 같습니다 OTL 1:13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kimsokju

  13. @sarlim21 애플(잡스)의 기기철학은 “폐쇄적이라도 무조건 최적화가 목표, 다만 표준이라면 그나마 구현하게 해주마”라서(예: aac포맷과 db화를 강요하는 아이튠즈의 mp3 구현), 웹도 플래시 대신 html5를 밀고 있죠. 1:11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sarlim21

  14. @gatorlog 말씀하셨듯 ‘생활공간’ 필수품이라는 이미지를 만드는 목적도 크겠지만, 아예 거실용인 애플TV 출시 당시에도 키노트에 소파까지 끌고나오진 않았죠(핫핫). 자세를 통해 특정한 활용방식을 자연스럽게 훈육시킨다고나. 1:03 PM Jan 29th from web in reply to gatorlog

  15. 콘텐츠의 경우, 깊이/뽀대로 특화하는 잡지는 유료 이북으로 쓸만한 시장을 만들 수 있다. 책도 오케이. 하지만 속보성에 초점을 맞춘 신문 분야는, 아이패드가 소문속 그 기능으로 나왔더라도 얻을게 없다. 그냥 웹버전이나 더욱 최적화하길 권장. 12:49 PM Jan 29th from web

  16. 즉 애플은 자세별(!) 애플 라인업을 완성했고, 자기 사용편의가 모든 상품개발의 기준인 절대군주 잡스가 “이게 가장 중요한 업적”이라고 말한 이유다. 그리고 그 자세로 하는 것에는 책/잡지 읽기도 포함되기에, 그에 맞춰 아이북스토어 개장. 12:42 PM Jan 29th from web

  17. 아이패드는 쇼파에 최적화되어있다. 작업테이블도(맥북), 보행중(아이폰)도 아니다. 키노트 내내, 쇼파에 깊숙히 들어가 무릎을 올린 자세에서 가지고 노는 “라이프스타일”을 강조한다. 애플은 HW나 SW 제조사가 아니라 ‘라이프스타일’ 판매사다. 12:35 PM Jan 29th from web

  18. 당초 기대와 정반대로, 이번 아이패드(아니 아이팟터치DX)의 혁신은 사용법이 아니라 내장. 배터리시간을 극대화한 설계와 CPU, 화면 시야각, 한층 정밀해진 터치 외. 그런데 사실 이게 필기인식 따위 이상으로 중요한 태블릿 대중화의 관문이었다. 12:29 PM Jan 29th from web

  19. 애플(아니 잡스)은 플래시를 액티브X급으로 간주한다 – 보안구멍, 리소스괴물, 시스템크래시 주범, 특정 업체에 묶인 웹 비표준, 즉 몰아내야할 대상. 키노트에서 거대 스크린으로 플래시 엑박을 자신만만하게 보여주다니;;; 12:14 PM Jan 29th from web

  20. “호밀밭의 파수꾼” 작가이자 가장 유명한 은둔자, J.D.샐린저 타계. http://3.ly/z89C 1:36 PM Jan 28th from web
  21.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故 하워드 진 글 “불확실의 낙관 The Optimism of Uncertainty” 중 한 대목 소개: http://capcold.net/blog/5477 11:29 PM Jan 27th from web

  22. “역사적으로 전쟁, 말살, 노예제 같은 가장 잔인한 행위들은, 저항의 결과가 아니라 복종의 결과였다.” – 故 하워드 진 10:41 PM Jan 27th from web

  23. 아이패드 시장에서 잡지는 앱으로 판매하는 콘텐츠를 웹보다 먼저 배급해주는 시차 전략을 구사해야 하는데, 그 경우 사실상 종이버전과 동시발매하는 수 밖에 없다. 반면 이미 종이보다 웹이 먼저 나오다시피하는 신문쪽은 뭐 답이 없다. 10:19 PM Jan 27th from web

  24. 발표회와 함께 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된 위키피디아의 위용 http://en.wikipedia.org/wiki/IPad 2:30 PM Jan 27th from web

  25. 공식 페이지 업데이트. http://www.apple.com/ipad/features/ 근데 멀티태스킹이야 탈옥한다치고, 카메라도 사용범주에 들어맞지 않으니 생략한다 해도, 플래시는 여전히 별 말 없음 OTL 1:51 PM Jan 27th from web

  26. @ullll 저만 그 타이밍에 흥분한게 아니라, 애플 주가도 바로 그 순간에 확 뛰었다는군요(…) 1:49 PM Jan 27th from web in reply to ullll

  27. 통신기로서는 아이폰 시장영역을 보호했고, 맥북만큼의 업무기기 느낌은 없음. 결국 활용성과 가격대로 볼 때 넷북과 킨들이 깨끗하게 죽어나가게 생겼다. 1:44 PM Jan 27th from web

  28. 입력할 내용속성에 따라서 키보드 전환 가능(예: 공학계산기 모양 키패드). iWork에서만 되는지 전부 다 적용되는지 모르겠음. 1:29 PM Jan 27th from web

  29. 499!!! 1:19 PM Jan 27th from web

  30. 499. 1:19 PM Jan 27th from web

  31. 아이패드의 아이북 기능 소개 멘트: “아마존 킨들이 선구자, 이제 우리가 그 어께에 올라서겠다.” 더없이 공격적이면서도 우아한 접근. 1:04 PM Jan 27th from web

  32. 아이패드 NYT앱. 생각해보니 기사 속에 심어진 위치 그대로 동영상이 플레이된다는 것만으로도 확실한 업그레이드. 하지만 “새로운 언론플랫폼”으로서의 WOW팩터는 아직 보이지 않음. 앱보단 ‘아이북스토어’를 더 기대해봐야할듯. 12:54 PM Jan 27th from web

  33. 프로세서는 애플 자체 개발 CPU인 A4. 인텔을 안넣는다는 소문이 사실이었음. 12:38 PM Jan 27th from web

  34. 아이패드, 아이폰용 앱의 해상도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 ‘Pixel double’. 안깨지고 풀스크린 구현이 가능해지는 가장 직관적인 방법. 12:34 PM Jan 27th from web

  35. @ozzyzzz 그러고보니 지난달 WIRED에서 왜 듀크뉴켐포에버가 못나왔는지 그 실패담을 심층보도한 적 있죠 http://www.wired.com/magazine/2009/12/fail_duke_nukem/ 11:50 AM Jan 27th from web in reply to ozzyzzz

  36. @yuyongchoi 듀크뉴켐은 1인칭슈팅게임의 레전드인데, 그 속편 듀크뉴켐포에버는 출시발표와 데모샷 다 띄우고 십년넘게 안나와서 더욱 전설이 되어버렸습니다(…) 8:07 AM Jan 27th from web in reply to yuyongchoi

  37. 원래 “체면”이란 남이 내게 굽신거림으로 ‘세워주는’ 것이 아니라, 내가 품격있는 행동을 통해 ‘차리는’ 것이다. 체면이라는 것이 개인적 자존심은 물론 시민의식의 근간임을 생각할 때 필히 공유해야할 명제. 11:53 PM Jan 26th from web

  38. RT @xguru “오늘은 또 뭘 해먹어야 하나?” http://j.mp/cQdJdw “오늘은 뭘 먹어야 하나?” http://xguru.net/530 매쉬업경진대회 지원하는 이유가 남의 아이디어 뺏아먹기 인가보죠 ? 9:00 PM Jan 26th from Seesmic
    • 태블릿 발표 하루 전날인 바로 오늘 보는 것이라서 더욱 막강한 최강의 긱 개그. http://www.pidjin.net/2010/01/25/iwish/ 9:03 PM Jan 26th from web

    • (미국기준) 내일은 오전에는 스티브잡스의 발표, 저녁에는 오바마의 발표. 과연 누가 더 큰 화제를 모을 것인가 괜히 궁금. 7:02 PM Jan 26th from web

    • WIRED 잡지가 갈수록 얇아지고 이 잡지의 꽃인 광고들도 줄어들었다는 느낌이 있었는데, 그걸 숫자로 분석한 걸 보니 http://3.ly/mceV 심히 걱정스러운 수준. 제발 이제와서 망하지만 말아다오;;; 3:49 PM Jan 26th from web

    • 나는 풍자신문 ONION지의 센스를 매우 좋아한다. “미국 인류학자들, 거대지진 조사중 인근 해양서 섬나라를 새로 발견. 주민들은 스스로를 ‘아이티’라 부름.” http://3.ly/I1m 1:05 PM Jan 26th from web

    • NiemanLab에서 만든, 뉴스콘텐츠 유료화(속칭 paywall)시 발생할 수익 변화 시뮬레이션 “게임”. 미디어업계의 가장 중요한 화두를 이렇게 체험시키다니, 님들좀짱이다. http://3.ly/23MN 9:13 AM Jan 26th from web

    • @i2600 전임 네그로폰테는 디지털에서 Atom에서 bit로 옮겨간다 했는데, 앤더슨은 bit의 발전이 다시 atom을 끌어냄을 지적합니다. 염가 3D프린터, 네트웍화된 세계공장을 통한 맞춤형 제품 설계와 생산 등. http://3.ly/itbp 8:59 AM Jan 26th from web in reply to i2600

    • @ozzyzzz 고생보다 즐거움이 오는 M입니다(핫핫). 이미 명예의 전당에 올려두긴 했는데 http://capcold.net/blog/halloffame 생각해보니 그분처럼 저도 스크린샷도 하나 찍는게 어떨까 생각이 듭니다. :-) 12:45 AM Jan 26th from web in reply to ozzyzzz

    • @gorekun 그리고 아마 FREE 때와 마찬가지로, 입질용으로 먼저 WIRED지 기사로 쓴 이 기사만 보면 내용 전부가 커버될 것이라고 예언합니다(핫핫) RT “Atoms are the new bits” http://3.ly/itbp 11:55 PM Jan 25th from web
    • @erte0 @kcanari @coldera 알고보니_쿨게이_대부_인증에_쏟아지는_축하의_물결.txt http://3.ly/c5TS 11:53 PM Jan 25th from web in reply to erte0

    • 롱테일과 프리경제의 WIRED 크리스 앤더슨이 제시하는 새 화두 “Atoms are the new bits” http://3.ly/itbp 내년쯤 이걸로 또 책을 내겠지. 10:09 PM Jan 25th from web

    • @aleph_k 뭐 그렇죠. 이전에 썼던 글 “담론가 막장행 루트 분류하기” http://capcold.net/blog/2264 를 좀 더 업데이트할 필요성을 느끼게 해줍니다;; 8:14 PM Jan 25th from web in reply to aleph_k
    • http://3.ly/c5TS 알고보니 c모는 내놓은 진보좌파 이데올로그에다가 쿨게이의 대부 중에 한 사람이었다능. 낼롬 명예의 전당에 기록해둠 http://capcold.net/blog/halloffame 7:48 PM Jan 25th from web

    • 제게 종종 물어보시는 분들이 좀 있어서 간단히 한마디. “조이라이드/윤서인 작가는 왜 안티가 넘치는가” http://capcold.net/blog/5414 10:22 AM Jan 25th from web

    • 현/전 정권 주택정책 중심, 쓸만한 내용의 즉석 토론회. RT @theacro Crete vs. 바람계곡 (1월 24일 채팅) http://theacro.com/zbxe/?document_srl=97455 5:28 PM Jan 24th from web
    • 학교 공부의 모에화 (2ch 쓰레드 번역) http://3.ly/6FBV 1:42 PM Jan 24th from web

    • 피트-졸리 결별 루머 국내 “메이저언론”들의 보도들을 보면서 새삼 다시 느끼는 건, 기다 아니다 단정 내리기를 참 좋아한다는 것. 아무리 정보가 적고 소스가 이상해도, 보도를 한다면 우선 확정부터 짓고 본다. 11:59 AM Jan 24th from web

    • RT @theacro: 노통 실패 이유에 대한 소수 의견 http://theacro.com/zbxe/?document_srl=96551

    Copyleft 2010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 <–부디 이것까지 같이 퍼가시길]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5499/trackback
    5 thoughts on “트위터 백업 2010년 1월 5주

    Comments


    1. 쿨게이 대부로 인정 받으신 김에 ‘쿨게이는 대단해!’배너라도 다심이…
      그런데 캡콜님은 그렇다쳐도 소수정당 까는 내용을 자주 올리시는 모기불님이 좌파.. 모기불님이 좌파…
      역시 좌파라는 것은 막혀있는 거로군요..

    2. !@#… 언럭키즈님/ 좌전거타고 좌장면 먹도 좌측통행하면 좌파인겁니다(언제적 개그야;;;)

    3. 이현석입니다. 혹시 메시지 보시면 엠에스엔으로 연락 좀 부탁드립니다.

    4. 한국은 이미 지하철에서 우측통행하고 우비 입고 우동 먹어야 하는 나라라 큰일났습니다. (전 요새 이런 거만 배우는 듯 ㅡ,.ㅡ;)

    5. !@#… 뗏목지기님/ 그리고 우마차를 타고 돌아오는 길에 우박이 내렸더라는 우울한 우화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