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축 인터넷 개통

!@#… 옙, 미국 위스콘신주 매디슨 시입니다. 와서 방 임대계약하고 이런저런 생활용품 구비하고 청소하고 정리하고 학교 수속(중 일부) 밟고 하다보니 2-3일은 후딱 지나갔습니다. 하지만 그 어떤 것보다도 중요한 것, 대략 한국인의 피 속에 흐르는 그 무엇… 김치? 사먹으면 됩니다(돈은 깨지지만). 정? 한국에 남겨둔 마님과는 어차피 여차저차 소통하고 있고. 그렇다면…? 옙, 바로 ‘인터넷’입니다. 한국인에게 인터넷은 생활의 활력. 생활의 기반. 삶의 의미(…에에…아마도). 학교 캠퍼스까지 나와야 배터리로 무선랜을 좀 쓰는, 혹은 학교 단말기로 직접 봐야 뭐가 보이는(리눅스에, 불여우입니다; 한글은 읽기만 지원하지만 폰트가 거의 없고) 사태를 어찌하면 좋으련가!!! 하던 중에 결국 방에 인터넷이 들어오고야 말았습니다. 인터넷 개통해달라고 여러번 주택관리사무실에 이야기를 했건만 한 이틀 연락이 없다가 오늘 온 연락: “너, Birge House에 있지?” “응” “그럼 벽 어디어디에 랜 꼽는 곳이 있어.” ‘어, 있네?” “꼽아봐. 그리고 브라우저 틀어봐” “어어… 뭐 등록하라고 나오는군. 이것만 넣으면 되는거야?” “응.” “되…되는군. -_-;” 옙, 그래서 축 인터넷 개통. 이제는 폐인생활로! 정보의 바다로! 인형사를 목표로!

!@#… 여튼 여기 주소는 이렇습니다:

Birge House Rm#202          집이름과 방번호.   
1932 University Ave            거리 주소.
Madison, WI 53726            시와 주. 우편번호.
USA                                    미국.

… 라면, 보리차 등 다양한 ‘포장 운송 가능한’ 먹거리 대환영. 신간 만화책과 동인지 등 당연히 대환영. -_-;

!@#… 이 동네는 기본적으로 무려 위스콘신 주의 수도입니다. 하지만 시청과 위스콘신 주립대학이 전부. 규모로는 소도시지만 역할이 그렇다 보니 방값이 별로 안쌉니다. 여튼 한국에서도 행정 도시를 만든다면 이런 포맷이 될 수 있을듯해서 무척 흥미롭게 연구대상으로 보고 있습니다… 만, 만화 전문점도 없고, 프라모델 하비숍도 없고… 아 물론 좋은 인테리어 선물점들 많고, 다양한 문화권의 식당도 많고, 옷가게, 마트 뭐 이리저리 다 있습니다. 하지만 뭔가 너무나 중요한 것이 빠져있으니 김이 새는군요. -_-;;; 뭐 찾아보면 그래도 분명히, 이 대학에도 오타쿠 커뮤니티가 있으리라 봅니다. 있으면 들어가서 왕 행세라도 할까 합니다. “아직도 우루세이 야츠라에 머물고 있는 너희들에게, 내가 지식을 전파해주지! 대신에 식권을 상납해라!” 뭐 그런 스타일로 구상중…;;;

!@#… 여차저차, 스케쥴 정리가 훨씬 수월해지고 있습니다. 학업 시작과 현업 복귀가 진짜로 8월 내로 무사히 안착할 듯한 전망. 한번, 시동을 걸고 엑셀을 밟아보겠습니다. 아, 그러고보니 현지 운전면허 따야지…(지갑속에 울고있는 한국의 장롱면허, 너무나 볼품없어서 국제적으로 무시당한다는 국제면허…)

!@#… 참 여기의 시간대는 미국 중부 표준시. 즉 GMT-6. 한국은 GMT+9. 즉 15시간 늦습니다. 아 서머타임이 있어서 14시간 늦습니다. 즉 지금 이 글을 작성한 시간이 여기시각으로 오전 11시 22분. 나중에 메신저 회의 등을 할 때 긴히 참조.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608/trackback
One thought on “경축 인터넷 개통

Comments


  1. [네이버 덧글 백업]
    – drmlord – The Master List에 의하면 Madison에는 만화전문점이 4군데 있는 것으로 되어있군요. 마지막 업데이트가 된 것이 2003년이라서 믿을수는 없지만, 그래도 어느정도 규모의 대학교가 있는 동네에 만화전문점 없는건 못봤으니까 참고해보세요. 아니면 전화번호부에서 Books – Comics를 찾아보셔도 될겁니다.

    http://the-master-list.com/USA/Wisconsin/index.shtml

    국제면허증은 볼품없어서 무시당하는게 아니라, 미국에서는 그것만으로는 법적으로 인정을 받지 못하기 때문이죠. 반드시 한국면허증과 같이 가지고 다니면서 문제가 생길 경우 둘다 보여줘야 유효합니다. (자동차 이야기가 나오니까 생각나는게, 제가 아는 어떤 사람은 한국에서부터 오픈카를 타고다니는게 소원이라서 미국 유학 도착즉시 오픈카를 샀는데… 문제는 유학한곳이 Wisconsin 바로옆 Iowa라서, 가죽지붕만 덮고 겨울내내 덜덜떨면서 다녔다는 일화가.)

    식품류는 이쪽에서 보내드리는게 빠를것 같은데, 당장 필요하신게 있으시면 정확한 품목을 알려주세요. 사무실에서 UPS로 즉시발송 가능합니다. 2005/08/19 02:31

    – 쿠쿠 – 보내면 뭐 오나요? 2005/08/19 03:07

    – 캡콜드 – !@#… Dreamlord님/ (1) 문자 그대로 A New Hope 가 생겼습니다. 어떤 후미진 골목 구석에 있더라도, 반드시 찾아내고 말겠습니다!!! (2) 위스콘신도, 6개월이 겨울이라는 소문이 자자하지요. 여튼 국제면허증으로는 보험도 잘 안받아준다니, 빨리 따긴 따야할터인데…(한숨) (3) 뭐, 벌써부터 굶고 다니는 정도는 아닙니다^^ 신경써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그런데 그러고보니, 어느 지역에 계신가요?

    !@#… 쿠쿠님 / 보내면, capcold 블로그 명예의 전당에 올려주지. -_-; 2005/08/19 03:18

    – drmlord – 집은 Burbank, 직장은 Los Angeles입니다. 2005/08/19 04:17

    – 클라우드 – 정착하느라 바쁘겠군. 시간대는 내가 있는 곳하고 같구나 :) 2005/08/19 05:47

    – 나이쿤 – 주소란에 저렇게 쓰기만 하면 된다 이거죠? -_-? 2005/08/19 12:24

    – kay – 26일 들어갑니다. 몇일 안되는 사이지만 신간만화나 필요한거 있으시면 메일 주시면 갖고 들어가서 부쳐드리죠…:) 메일은 kayshini@gmail.com 2005/08/19 12:36

    – 구기 – 메신저 회의라는 것을 우리 화상으로 함 해보지요. 2005/08/19 20:06

    – 캡콜드 – !@#… 구기님/ 웹캠 화상 메신저, 마님과 테스트 시작해봤는데 꽤 쏠쏠하더군요. 다만 데이터 전달 구조상 전화처럼 아주 실시간은 아니고, 몇초간 딜레이가 있어서 송신율 안좋은 해외 위성중계 보듯 화면과 입 모양이 미묘하게 안맞는다는… -_-; 2005/08/19 22:37

    – 쿠쿠 – 명예의 전당 1기로 들어야겠군요. 아무튼 건강하십쇼!!! 2005/08/20 23:07

    – 롤 – 앗! 같은 대륙에 계신다니!! ㅠ,.ㅜ (하지만 좀 멀다…;) 2005/09/01 0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