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출되고 싶어하는 정치인의 과거란 것

!@#… 요새 신문들 가운데 노골적으로 한나라당 – 아니 이명박 후보 – 을 지지하면서도 수사학의 힘으로 선거법 위반의 경계선에서 겨우 줄타기하는 곳들의 사설을 읽다보면 (조중동이니 조중동문이니 조중동문국이니 어쩌니 자꾸 이름이 길어져서 귀찮아 죽겠다), 종종 등장하는 논리가 하나 있다. “과거의 도덕성 검증보다, 미래를 꾸려나갈 능력을 보자”. 뭐, 맞는 말이기는 하다. 그런데 말이야…

정리되지 않은 과거의 흠결이라면, 과거가 아니라 현재의 것이다.
그리고 현재 그것을 따지지 못하면, 미래에도 지속된다.

!@#… 도덕성을 위한 도덕성 검증이야 바보같겠지만, 나중에 큰코다치지 않고 제대로 국가를 경영할 수 있는지를 보기 위해서 야매질, 편법을 쓰지 않는 사람인지 평가를 하는 건 반드시 필요하다. 한마디로, 지금 이명박 예비후보의 재산 축적 관련 이야기를 하는 것은 고작 도덕성 검증 따위가 아니라 당신들도 그렇게들 좋아하는 능력 검증이다. 그 정도를 가늠하지 못하면 솔직히 투표장에 갈 자격도 없다. 왜 내가 디자인 좋은 우리집 모니터로 저런 쌩쑈를 읽어야 하는거지?

Copyleft 2007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955/trackback
6 thoughts on “선출되고 싶어하는 정치인의 과거란 것

Trackbacks/Pings

  1. Pingback by capcold님의 블로그님 » Blog Archive » 과거사 청산의 사업성을 홍보해야 한다

    […] 힘들다. 도덕적 차원의 이야기라면 과거사 청산하자, 라는 이야기가 명분상의 우위가 있기 때문에 […]

Comments


  1. ‘과거의 도덕성 검증 보다는…’
    이란말은 거꾸로 뭔가 구린게 있다는 얘기군요.

  2. !@#… 아르토리아님/ 에에… 이런 이상한 이야기에서 뭘 배우셨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감사하시다니까 저도 감사.

    ulll님/ 날카롭기가 쌍둥이표 식칼이십니다.

    nomodem님/ 사실은 아범씽크대에요.

  3. 아 제가 배운게 뭐였냐하면.. 조중동의 저런 물흐리기가 막연하게 잘못되었다고는 생각했지만, 뭐가 잘못되었는지 명료하게 이해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투표장 갈 자격이 없을 뻔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