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년대 한국만화 추천작 [한겨레esc]

!@#… 한겨레신문 지난주에 나왔던 00년대 한국만화 명작선 기사 “2000년대 한국 만화, ‘타짜’는 누구인가”(클릭)에 대해, Skyjet님이 이런 문의를 해주셨다:

“마지막으로 개인적으로 아쉬운 점. 각 추천위원이 뽑은 만화가 없네영. 크흑 (…) 개인적으로 @capcold 김낙호 님의 추천작이 참 궁금합니다만. [「장도리」에만 언급.] 좀 알려주시면 … 안 되려나요. OTL”

!@#… 동의. 기사에 각 추천내용을 다 쓰기에는 지면이 부족하겠지만, 평가와 추천의 로데이터는 다른 경로로라도 볼 수 있는 것이 훨씬 좋다. 그런 의미에서 c모의 추천은 여기에 남겨둔다.

*장도리: 복잡한 갈등과 모순 구도의 00년대에, 가장 뛰어난 통찰의 유머와 리듬감을 보여준 4칸 시사만화.

*26년: 역사의 무게를 직면하고, 개인들의 사연을 끌어안으며, 웹툰 양식의 표현적/소통적 원숙함을 떨친다.

*시민쾌걸: 명랑만화의 적자이자, 시트콤 시사만화의 완성형.

*타짜 1~3부: 선 굵은 성인극화 전통의 00년대식 진화. 탐욕의 테마를 각 시대와 엮어넣는 유려한 이야기.

*스노우캣: 개인성의 재발견, 허영이 아니고도 도시적 문화취향을 과시하기, 에세이형 웹툰의 문법정립.

* 최고 문제작이라면 좋은(?)의미에서는 ‘겸디갹 시리즈'(특히 ‘산낙지를 잘 먹는 아이’), 나쁜 의미에서는 국정홍보만화 ‘4대강살리기’를 꼽겠습니다(…)

… 라고 보냈다. 뭐 대충 c모스러운 선택.

** 덧: 시민쾌걸과 스노우캣은 시작하기는 90년대말에 시작했지만, 문화현상화에 가까운 주요 히트 현상은 00년대에 이루어졌으므로 당연히 포함.

** 덧2: 타짜를 추천하며, 어거지로 연장한 느낌을 강하게 주는 타짜 4부는 탈락.

**덧3: 00년대적 임팩트를 생각해서 이렇게 뽑았으나, 또 다른 기준으로 생각하자면 당연히 또 다른 만화들을 뽑을 듯. 게다가 5개 추천은 너무 박하다;;;

Copyleft 2010 by capcold. 이동/수정/영리 자유 —    [ <--부디 이것까지 같이 퍼가시길]

Trackback URL for this post: http://capcold.net/blog/6245/trackback
6 thoughts on “00년대 한국만화 추천작 [한겨레esc]

Trackbacks/Pings

  1. Pingback by Nakho Kim

    [캡콜닷넷업뎃] 00년대 한국만화추천작(한겨레 esc) http://capcold.net/blog/6245 | 이전주 한겨레 기사에 대한 c모의 로데이터(?).

Comments


  1. 4대강살리기 만화는 우체국에서 무료배포하고 있길래 심심해서 봤다가 음…간만에 잉크가 아까운 인쇄물을 봤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안티테제가 있다면 아마도…한국천주교 정의평화위원회에서 발간한 [창조질서 거스르는 4대강 사업은 당장 멈추어야 합니다 ] 일 듯요?
    …정부 홍보만화보다 종교단체 만화가 더 논리정연하면 어쩌자는 거야OTL

  2. !@#… dcdc님/ 매우 소중하지만, 아쉽게도 기사에서는 빠졌더라능;;; 다른 추천자분들이 괴만화 추천을 많이 안 주신듯.

    시바우치님/ 하지만 몇몇 만화풍 그림쟁이들의(딱히 그딴걸 자기 ‘작품’으로 여길 ‘작가’ 따위는 없으리라 보고) 임시 일자리를 창출했습니다. 경사로다 경사로세

  3. 오오, 감사합니다. 이런 만화를 상기의 사유로 추천했었군요. 한겨레가 1999년의 프로젝트성 기획을 계속 이어나가는 것이 참 반갑기 서울역에 그지 없습니다. 이런 프로젝트를 좀 더 확장해서 ‘이 만화가~’ 시리즈처럼 매년 시리즈로 갔으면 좋겠습니다만. 뭐, capcold 님이나 저처럼 개인적으로 ‘올해의 만화’를 뽑는 경우가 없는 것은 아니지만 이번 처럼 많은 평론가가 모여 투표하는 형식이면 재미있을 것 같아요. 씨네21이 매년 ‘올해의 영화’를 평론가 투표로 선정하는 것처럼 말이죠. [팝툰이 했었지만, 이미 무기한 휴간된 상태이므로. OTL.]

    추신. 한국에 오셨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다음주 쯤에 기회가 된다면, 홍대 부근에서 뵈었으면 합니다! 꼭 만나서 만화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싶네요.

  4. !@#… Skyjet님/ 많은 이들이 모여 투표하는 것도 좋고, 각자 꼽는 것도 좋죠. 왜 뽑았는지 사유가 있고, 그것을 일반 공개해서 함께 펼쳐놓고 견주어볼 수 있는 쪽이 가장 좋고 말이죠. 그렇게 하기가 귀찮으신 분들은 그냥 매년 올라가는 capcold만화대상을 추천하여 권위를 올려주시든지…(핫핫) // 그러고보니 다음주 초쯤 한번 그냥 아무나 오는 일반 번개라도 때려봐야겠습니다.